차별화된 홈페이지

나만의 개성 있는 사이트를 구축하십시오!

22년의 노하우

22년의 노하우를 공유하십시오!

시원한 해결

귀하의 물음표를 느낌표로 바꾸어드립니다!

나는 죄인입니다!

Views 4112 Likes 12 Replies 0
Extra Form
실린 날 2008-01-15
출처 《엉킨 것들을 풀고》
그는 믿지 않았습니다. 어린 시절에는 어머니의 손에 끌려 신앙생활을 했으나 고등학교를 졸업할 즈음, 그는 신앙인의 삶까지 졸업하고 말았습니다. 육군을 제대한 뒤로 복학하여 대학을 마쳤으나 그는 교회로 돌아가지 않았습니다. 서른에 결혼하여 서른둘에 첫 아들을 얻었으나 그는 교회로 돌아가지 않았습니다. 타이어 생산업체의 대리가 되었고, 과장이 되었고, 차장이 되었으나 그는 교회로 돌아가지 않았습니다. 한 달에 한 차례씩 본가에 가면 그때마다 어머니는 아들의 손을 잡고 말했습니다.

"오늘 새벽에도 우리 장남 지켜달라고 기도했다. 예수님 믿어라. 내 소원은 그것뿐이다."

3년 전 그 어머니가 돌아가셨습니다. 장례를 엄숙히 집도해준 목사님이 고마워 장례식을 마친 다음 주, 그는 어머니의 교회를 찾았습니다. 공교롭게도 그날 찬송 중에는 '나의 사랑하는 책'이 있었습니다.

"나의 사랑하는 책 비록 헤어졌으나 어머니의 무릎 위에 앉아서 재미있게 듣던 말…."

그는 눈물이 쏟아져 전혀 찬송할 수 없었습니다. 어머니의 손을 잡고 교회를 오가던 유년시절이 물물이 떠올라 그는 예배시간 내내 눈물을 멈출 수 없었습니다.

이제 다시 그는 신앙인이 되었습니다. 어머니 살아생전 소원을 들어주지 못했던 죄 많은 신앙인입니다. 그는 죄인입니다. 그는 깊숙이 고개 숙여 이 죄인을 받아주옵소서 기도합니다.

전대환 외, 《엉킨 것들을 풀고》(만우와장공, 2008), 11쪽.

이야기 모음

우리나라와 외국의 재미있는 이야기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우리나라 이야기 이야기모음 사용 안내 113 0 2016.02.17
1720 다른나라 이야기 엽기적인 사건 사고들 6948 42 2002.01.12
1719 다른나라 이야기 가장 짧은 편지 6947 48 2003.01.05
1718 다른나라 이야기 엽기적인 사건 사고들 6916 42 2002.01.12
1717 다른나라 이야기 불어난 샴페인 6862 20 2003.12.06
1716 다른나라 이야기 불어난 샴페인 6862 20 2003.12.06
1715 다른나라 이야기 불어난 샴페인 6861 20 2003.12.06
1714 우리나라 이야기 거지와 창녀 이야기 6731 38 2001.12.20
1713 다른나라 이야기 세상에서 제일 운나쁜 축구 선수 6721 91 2002.05.31
1712 우리나라 이야기 거지와 창녀 이야기 6708 38 2001.12.20
1711 우리나라 이야기 거지와 창녀 이야기 6708 38 2001.12.20
1710 우리나라 이야기 한국 4강은 편파판정의 결과다 6606 26 2002.06.28
1709 우리나라 이야기 한국 4강은 편파판정의 결과다 6597 26 2002.06.28
1708 우리나라 이야기 한국 4강은 편파판정의 결과다 6592 26 2002.06.28
1707 다른나라 이야기 세상에서 제일 운나쁜 축구 선수 6518 91 2002.05.31
1706 다른나라 이야기 "나도 힐러리 남편" 6517 32 2001.12.20
1705 다른나라 이야기 세상에서 제일 운나쁜 축구 선수 6502 91 2002.05.31
1704 다른나라 이야기 도로 찾은 지갑 6451 420 2001.12.20
1703 다른나라 이야기 도로 찾은 지갑 6451 420 2001.12.20
1702 다른나라 이야기 도로 찾은 지갑 6450 420 2001.12.20
1701 다른나라 이야기 슈바이처 박사의 일화 6445 46 2002.01.1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92 Next
/ 92

LOGIN

SEARCH

MENU NAVIGATION